'내가 가장 예뻤을 때' 하석진 살아있었다! 휠체어 탄 충격 엔딩 '안방극장 소름'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20.09.17 11:19

 

MBC ‘내가 가장 예뻤을 때’ 행방불명 됐던 하석진이 살아있었다. 더욱이 하석진은 휠체어에 탄 충격적인 모습으로 가족 앞에 7년만에 나타나 안방극장에 소름을 안겼다.

 

지난 16일(월) 방송한 MBC 수목 미니시리즈 ‘내가 가장 예뻤을 때’(연출 오경훈, 송연화/극본 조현경/제작 메이퀸픽쳐스, 래몽래인)(이하. ‘내가예’) 8회에서는 오예지(임수향 분)와 서환(지수 분)이 갈등을 넘어 서로에게 진심을 전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안타깝게 하는 한편 휠체어에 탄 서진(하석진 분)이 등장해 충격을 선사했다. 그야말로 휘몰아치는 전개였다.

 

이 날 서환은 오예지에게 서진의 실종선고 심사신청을 제안하며 그녀를 몰아붙이듯 놓아주기 위해 노력했다. 하지만 서환의 매몰찬 행동에는 자신이 나쁜 놈이 되더라도 고통 속에서 살고 있는 가족을 꺼내고 싶어하는 진심이 담겨있었다. 그런 서환의 마음을 알아챈 오예지는 “힘들었던 거지? 거기서 혼자 너무 아팠을 거야”라고 위로했고, 서환은 오예지가 자신의 본심을 짚어주자 울컥 북받쳐 오르는 감정을 애써 눌러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그러던 중 두 사람의 갈등이 폭주하는 계기가 생겼다. 서환이 우연치 않게 오예지의 엄마 김고운(김미경 분)을 악덕 건물주이자 과거 악연으로 엮인 김인호(이승일 분)에게서 도와준 것. 서환에게 가장 보여주고 싶지 않았던 자신의 과거사와 엄마의 존재를 들키게 된 오예지는 “어릴 때 내 소원이 뭐였게? 고아가 되는 거였어! 가고 싶은 데가 어디였는 줄 알아? 고아원이었어! 고아원 가서 사는 게 필생의 소원이었어! 그러니까 난 고아가 맞아. 엄마 없어”라고 힘들었던 기억을 토로하며 상처와 아픔을 토하듯 뱉어냈다.

 

더욱이 김인호로 인해 오예지와 스캔들이 터지자 다잡고 있었던 서환의 마음이 폭발했다. 서환은 “지금이 제일 힘들잖아요. 벼랑 끝이잖아요. 바람 한 줄기만 잘못 불어도, 누가 손가락으로 떠밀기만 해도 굴러 떨어질 거잖아요”라며 떠나려는 오예지를 온 몸으로 막았다. 형을 대신해 오예지 지킴이를 자처한 서환이 안타깝고 미안했던 오예지는 “너는 나 잊어. 나 챙기느라 네 인생 망치는 거 하지마”라며 그를 향한 아픔을 전했고, 결국 서환은 “그게 하고 싶어요. 내 인생 망치는 거”라며 폭주했다. 이와 함께 입을 맞추려는 듯 오예지의 얼굴을 감싼 서환의 모습이 숨 막히는 긴장감을 선사, 두 사람 사이의 텐션을 절정으로 끌어올렸다. 비록 입맞춤은 불발됐지만 폭발하는 심장 쫄깃한 케미가 시청자들의 심장을 순간 멈추게 했다.

 

그런 가운데 방송 말미 김연자(박지영 분)가 “서울가면 누가 기다리고 있을 거”라며 서진이 살아있다는 사실을 알려 모두를 경악하게 만들었다. 이에 서환은 “멀쩡히 살아있으면서 왜 그 동안 안 나타난 거냐? 대체 왜 안 온 거냐?”고 분노했고, 오예지는 남편과의 7년만의 재회에 신발이 벗겨지는 것도 개의치 않다는 듯 그를 향해 달려갔다.

 

하지만 서진은 오예지의 등장에 깜짝 놀라 문을 잠갔고, 오예지는 굳게 잠긴 문 앞에서 “당신 안에 있어? 나야 예지. 당신 아내가 왔어”라며 폭풍 오열해 시청자들의 마음을 저릿하게 했다. 폭발하는 긴장감 속 마침내 문이 열렸고, 휠체어에 탄 서진의 충격적인 모습에 오예지는 소리도 내지 못하고 털썩 주저앉아 “이거였어? 이래서 못 온 거였어?”라며 눈물을 흘려 앞으로의 전개를 더욱 궁금하게 만들었다.

 

이처럼 지수는 매 순간 임수향을 향한 뜨거운 진심으로 극을 꽉 채우는 동시에 시청자들의 심장을 어택하며 지수앓이에 빠트렸다. 또한 임수향은 문을 사이에 두고 남편 하석진과 그리움이 담긴 오열을 쏟아내는 밀도 높은 감정 연기를 펼쳐 안방극장을 단숨에 압도했다.

 

‘내가예’ 8회 방송 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에서는 “임수향 연기대상 줘라”, “내가 부인이어도 진짜 충격일 듯”, “나만 진이 가슴 아프냐?", “진이 불쌍한데 예지랑 환이 더 불쌍해”, “임수향 눈물 연기 미쳤다”, “피바람맛 마라 제대로 몰아칠 듯”, “환이 눈빛 변할 때마다 내 심장이 미치겠다”, “우리 드라마 작가님도 작가님인데 연출도 맛집” 등 댓글이 이어졌다.

 

MBC 수목 미니시리즈 ‘내가 가장 예뻤을 때’는 한 여자를 동시에 사랑하게 된 형제와 그 사이에서 알 수 없는 운명에 갇혀버린 한 여자의 가슴 아픈 사랑 이야기. ‘내가예’ 9회는 오늘(17일) 밤 9시 20분에 방송된다.

 

사진 제공-MBC ‘내가 가장 예뻤을 때’ 8회

전체 183607 현재페이지 11 / 6121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83307 도시의 가치가 도시를 브랜딩하다! 2020 인천세계도시브랜드포럼 개최 김정화 2020.10.22
183306 안산시 단원구, 한국공인중개사협회 단원구지회와 간담회 김정화 2020.10.22
183305 독감예방접종 선택 아닌 필수! 문태운 2020.10.21
183304 캠핑카 폭발적 성장하는데 ‘화물차량 캠핑카’ 괜찮을까? 최자웅 2020.10.21
183303 [기고]겨울철 심정지 환자 살리는 기적! 심폐소생술 임제형 2020.10.21
183302 안산시, 요양병원 등 고위험시설 감염관리 강화 김정화 2020.10.22
183301 안산시, 코로나19극복 ‘온라인 생명사랑 걷기축제·건강체험 한마당’성료 김정화 2020.10.22
183300 안산시, 안산형 뉴딜일자리사업 활용한 코로나19 방역 김정화 2020.10.22
183299 안산시, 반월보건지소→건강생활지원센터로 전환 추진 김정화 2020.10.22
183298 안산시, ‘문콕’사고 없앤다…공영주차장 주차면 확대 김정화 2020.10.22
183297 고양시, 적극행정으로 40억 개발부담금을 173일 앞당겨 조기 환수 완료 김정화 2020.10.22
183296 고양시, ‘문화관광해설사와 함께하는 도보관광투어’ 운영 김정화 2020.10.22
183295 고양시, 기후위기 대응 대도시포럼 개최 김정화 2020.10.22
183294 가을에 풍덩, 고양으로 가을 여행 떠나볼까 김정화 2020.10.22
183293 고양문화재단 - 롯데백화점 일산점, 업무협약(MOU)체결 김정화 2020.10.22
183292 고양영상미디어센터, 비대면 온라인 실시간 교육 스튜디오 구축 김정화 2020.10.22
183291 경기도, 안전과 재미에 증강현실 접목한 여행 프로그램 운영 김정화 2020.10.22
183290 경기도가 컨설팅한 ‘전기차 배터리 재사용’ 규제샌드박스 승인 김정화 2020.10.22
183289 경기도, 러시아 첨단기술 기업 글로벌 본사 경기도 유치 성공 김정화 2020.10.22
183288 경기도, ‘2020년 경기도 장애인가족 온라인 문화공감대축제’ 열려 김정화 2020.10.22
183287 경기도, 쉼이 있는 도시공간 ‘경기 평상’ 20곳 도민 우선 개방 김정화 2020.10.22
183286 경기도, 약물중독 발굴·치료 지원을 위한 ‘마그미약국’ 66곳 운영 시작 김정화 2020.10.22
183285 경기도, 만 3~6세 가정보호 아동 5만여 명 안전 확인 전수조사 나서 김정화 2020.10.22
183284 경기도, 음식점·유흥업소 대상 주류대출 주의 당부. 10개 주의사항 권고 김정화 2020.10.22
183283 경기도, 올해 병역명문가 234개 가문에 문패 및 서한문 전달 김정화 2020.10.22
183282 경기도, 성공 창업 도우미 ‘스타트업플랫폼’ 우수 스타트업 위한 투자유치의 장 연다 김정화 2020.10.22
183281 경기도, 평화누리길 스탬프투어 앱(App)에 생태정보 알림 서비스 탑재 김정화 2020.10.22
183280 충남도 소방본부, 제1회 전국 로프인명구조 3위 김정화 2020.10.22
183279 충남도, ‘충남 100대 명산’ 특별 방역관리 추진 김정화 2020.10.22
183278 성남시, 공무직 12명 공채…장례지도사, 간호사 등 김정화 2020.10.22
 1  이전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  6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