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아걸 완전체, 조영철 프로듀서와 다시 한번 의기투합
 
김경화   기사입력  2015/10/09 [13:46]

 

브라운아이드걸스가 완전체로 돌아왔다.

 

1일 가인의 소속사 에이팝은 "제아 나르샤 미료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면서 "향후 브아걸의 활발한 그룹 활동과 개인 활동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브아걸이 다시 한 소속사에 뭉치게 됨으로써 올 가을 목표로 하고 있는 새 앨범에 더욱 뜻과 힘을 모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브아걸의 ‘러브’(LOVE), ‘아브라카다브라’(Abracadabra), ‘식스센스’(Sixth Sense) 등을 성공을 이끈 조영철 프로듀서와 다시 의기투합하는 만큼 새 앨범에 대한 기대가 커지고 있다.

 

한편 소속사 에이팝은 미스틱엔터테인먼트 내 음악 레이블로, 조영철 프로듀서가 수장으로 있으며 소속 가수로는 가인, 조형우, 천둥(본명 박상현) 등이 있다.

 

<사진 출처 - 브라운아이드걸스 트위터>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5/10/09 [13:46]  최종편집: ⓒ i선데이뉴스
 
 

배우 박시연, 화보 못지 않은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