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기 4년만의 화보, 소년에서 남성으로 돌아왔다

김경화 | 기사입력 2018/09/20 [12:08]

이승기 4년만의 화보, 소년에서 남성으로 돌아왔다

김경화 | 입력 : 2018/09/20 [12:08]



이승기가 프렌치 감성의 남성 매거진 <로피시엘 옴므 YK 에디션> 2018년 가을·겨울호의 표지를 장식했다. 이번 <로피시엘 옴므 YK 에디션>의 표지는 총 2종으로 스타일리스트 정윤기와 협업한 감각적인 화보들이다.

 

이승기는 평범하지만 멋진 매력으로 사람들을 사로잡는 ‘슈퍼 노멀 엔터테이너’로 군 입대 이후 4년 만에 촬영한 이번 화보에서 ‘국민 아들’, ‘국민 남동생’의 앳된 이미지를 벗고, 물오른 남성미와 지적인 섹시함을 어필했다.

 

이승기는 흑백으로 촬영된 표지 화보에서 우수에 찬 모습을 선보였다. 물기 어린 창문 너머로 보이는 촉촉한 눈빛이 여심을 두드린다. 이승기는 화이트 셔츠에 트렌치코트를 스타일링해 남성적인 매력을 발산했다.

 



이승기는 또 다른 표지 화보에서 숨 막히는 옆선과 남성미 넘치는 포즈로 ‘비주얼 남신’의 매력을 뽐냈다. 진지한 표정과 강렬한 눈빛으로 화보 장인다운 감각적 화보를 완성했다.

 

이승기는 인터뷰에서 “데뷔 시절 큰 압박으로 다가왔던 ‘왕관의 무게’는 지금도 버겁다”라며 “내게 최고의 재능은 최선을 다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신이 제게 웬만하면 지치지 않고, 마지막까지 한 발 더 내디딜 수 있는 집중력을 주셔서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한편, 가수 겸 배우 이승기는 ‘집사부일체’ 등 여러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활발한 활동을 보이고 있으며 현재 차기작인 드라마 ‘배가본드(VAGABOND)’를 준비 중이다.

 

이승기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10월 1일 발행되는 <로피시엘 옴므 YK 에디션> 2018년 가을·겨울호에서 만날 수 있다.